• 당일배송
  • Showroom
  • 멤버쉽
  • 생생후기
현재 위치
MAIN > 맘스맘, 아이를 사랑하는 엄마의 마음

월령별 육아정보

주제별 육아정보

아이맘 육아정보


게시글 보기
영유아 돌연사, 어떻게 예방해야 할까?
  • 2018-07-06
  • 조회 138
  • 스크랩스크랩하기
  • url fb tw


    영유아 돌연사 증후군(SIDS)은 가정 내 영유아가 비정상적인 호흡 양상 혹은 과도한 체온상승징후가 의도치 않게 급증해 사망하는 현상으로 수면 패턴, 실내·외 공기오염, 소음 등 다양한 원인으로 발생한다. 그렇다면 SIDS는 어떻게 예방해야 할까?









     

    1. 영유아 돌연사, 어떻게 예방해야 할까?


    2. 2017년 우리나라 영아 사망자 수는 1071명. 그중 영아가 갑자기 사망하는 영유아 돌연사 증후군(SIDS)은 16.4%에 달한다. SIDS는 가정 내 영유아가 비정상적인 호흡 양상 혹은 과도한 체온상승징후가 의도치 않게 급증해 사망하는 현상으로 수면 패턴, 실내·외 공기오염, 소음 등 다양한 원인으로 발생한다.

    3. 그렇다면 SIDS, 어떻게 예방해야 할까? 29일 오후 강남 스칼라티움에서 열린 332회 맘스클래스에서 '가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영유아 응급상황 대처법'을 주제로 강연한 '니어베베' 김종범 차장의 조언을 들어봤다.

    4. 부모와 침대, 요, 이불 따로 사용하기

    부모는 아이와 같은 침대에서 자지 않는다. 함께 잘 경우에는 2m 간격을 두고 자도록 한다. 부모가 사용하는 이불, 배게 등이 아이의 몸을 누르거나 감을 수 있고, 무의식중에 휘두르는 팔과 다리가 아이를 질식하게 만들 수 있다.

    5. 아이를 똑바로 눕혀 재우기

    등이 바닥에 닿도록 정자세로 눕혀 준다. 호흡곤란을 겪는 경우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엎드린 자세는 질식 돌연사의 가장 큰 원인이다.

    6. 너무 푹신한 침대는 주의

    아이가 뒤척이다 몸이 엎어졌을 때 스스로 몸을 뒤집지 못하면 질식의 위험이 있다. 때문에 너무 푹신한 침대보다는 적당히 딱딱한 매트를 사용한다.

    7. 두꺼운 이불, 양모 주의

    두꺼운 솜이불, 양모 등은 아기의 얼굴이 파묻혀 질식의 위험을 높일 수 있다.

    8. 적절한 실내 온도, 체온 유지하기

    잠자리가 너무 더울 경우 아이가 호흡하기 힘들어질 수 있으니 적정온도(23~25℃)를 유지해주는 것이 좋다. 아이가 더위를 타지 않고 답답하지 않도록 단벌 잠옷을 입힌다.

    9. 아이의 수면상태 실시간 모니터링

    아이의 건강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는 기기를 이용하는 것도 방법. SIDS의 주요 원인인 고열, 호흡곤란, 잘못된 수면자세 등을 실시간 모니터링해 부모에게 알려주는 헬스케어 기계도 있다. 


    코멘트 쓰기


    보령메디앙스 주식회사는 통신판매중개자로서 입점 판매자가 등록한 상품에 대하여 거래당사자가 아니며, 해당 거래정보 및 거래에 대하여 보령메디앙스 주식회사는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